2018년 7월 16일 월요일

엠카지노를 소개합니다 온라인1등 카지노

엠카지노를 소개합니다 온라인1등 카지노




이미지 클릭시 M카지노 본사연결





'소셜카지노'와 '가상 화폐'에 게임업계 투자금이 몰리고 있다. 넥슨, 넷마블 등 대형사뿐만 아니라 중견업체들까지 거액을 들이고 있다. 업계는 이 시장의 성장세가 당분간 지속되고 게임업계 전반의 투자 러쉬는 더 심화될 것이라는 전망이다.

23일 게임업계에 따르면 지난 18일 카카오의 투자전문 자회사 케이큐브벤처스와 게임사 넵튠 등과 함께 소셜카지노 업체 '밥게임즈'에 40억원을 투자했다.

소셜카지노 게임을 통해 안정적인 매출을 확보하고 모바일과 가상현실(VR) 등 새로운 플랫폼을 통해 신규 시장 창출 가능성도 높다는 판단에서다.

게임사 넵튠의 자회사로 편입된 소셜카지노업체 '에이치앤씨게임즈' 역시 지난달 카카오 계열 펀드 '카카오 나눔성장펀드' 등으로부터 60억원 투자를 유치한 바 있다.


HNC게임즈 '리얼카지노' 게임 이미지 
그밖에 더블유게임즈는 올해 상반기 약 1조원의 자금을 들여 글로벌 2위 업체 '더블다운인터랙티브(DDI)'를 인수해 단번에 11%의 글로벌 점유율을 확보했다. 파티게임즈 역시 같은 시기에 소셜카지노업체 다다소프트를 인수했다.

소셜카지노 시장 규모는 지난 2012년부터 매년 평균 27%씩 성장했다. 게임업계는 1~2년전부터 눈독을 들였다. 올해 시장 규모는 5조원에 육박할 전망이다.

지난해 8월엔 넷마블게임즈가 약 4조원 규모의 자금을 들여 글로벌 1위 소셜카지노 업체 '플레이티카' 인수전에 뛰어들었다.

하지만  당시 알리바바그룹 마윈 회장의 사모펀드가 속한 엠카지노주소 자이언트 컨소시엄이 약 5조원을 제시하면서 고배를 마셨다. 이에 넷마블은 지난해 4분기 소셜카지노 2종을 글로벌 시장에 직접 출시했다.

업계 관계자는 "북미·유럽의 중장년층 유저에 기반한 안정적 매출이 이 시장에 투자자금을 끌어오는 매력요소"라면서 "신흥 시장에 스마트폰 및 모바일 플랫폼이 보급되면서 신시장 및 신규 수요도 기대되는 상황"이라고 밝혔다.

'가상화폐'도 최근 게임업계 인기 아이템이다. 국내 1위 게임사 넥슨의 지주회사 NXC는 지난달 26일 약 910억원을 들여 '코빗'의 지분 65.2%를 확보, 최대주주가 됐다. 코빗은 '빗썸', '코인원'등과 함께 국내 3대 가상화폐 거래소로 꼽힌다.

넥슨 측은 인수 배경에 대해 "사업다각화 측면"이라면서 "차세대 보안기술인 블록체인에 대한 수요가 커질 것으로 보고 이 기술에 대해 투자한 것으로 가상화폐 사업을 직접 추진할 계획은 없다"고 밝혔다.


댓글 없음:

댓글 쓰기

엠카지노 / 8년째 무사고 주소확인

엠카지노 /  8년째 무사고 주소확인 엠게임은 엠카지노 자체 개발 모바일 카지노게임 카지노바 럭앤롤이 유럽 38개국에서 현지 퍼블리셔 게임카페서비스를 통해 소프트런칭을 실시했다고 11일 밝혔다. 엠게임은 이번 소프트런칭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