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6월 25일 월요일

엠카지노 본사 공식 한글도메인 주소

엠카지노 본사 공식 한글도메인 주소






이미지클릭시 엠카지노 자동연결 

본사 한글 공식도메인

엠게임(대표 권이형)은 2017년 결산 결과 매출 275억 4천만 원, 영업이익 48억 7천만 원, 당기순이익 26억 3천만 원을 기록했다고 9일 밝혔다.


2017년 영업이익은 ‘열혈강호 온라인’의 그래픽 리소스 제공 로열티로 전년동기대비 15.8% 상승했다.


반면 매출과 당기순이익은 전년동기대비 각각 9.7%, 29.6% 하락했다. 매출 하락은 신작 부진에 따른 것이다.

엠게임
엠게임

이 회사는 국내외 해외에 신작 출시 등을 통해 올해 실적 개션을 시도한다는 계획이다.

우선 상반기 중 온라인게임 ‘귀혼’의 IP(지식재산권)를 활용한 자체 개발 퍼즐 모바일게임 ‘귀혼 소울세이버’의 글로벌 서비스와 모바일 MMORPG(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 ‘귀혼’의 국내 퍼블리싱 서비스를 시작할 예정이다. 페이스북 기반 소셜카지노 게임도 글로벌 시장에 출시한다는 계획이다.


엠게임의 대표 온라인게임 ‘열혈강호 온라인’의 엠카지노주소 게임성과 그래픽을 진화시켜 모바일로 옮긴 MMORPG ‘진(眞)열혈강호’를 연내 중화권 선출시 목표로 개발 중이다.


‘열혈강호 온라인’의 IP를 활용한 국내 게임사 퍼니글루의 모바일 RPG(역할수행게임) ‘열혈강호W(가칭)’, 중국 게임사 유런테크의 웹게임 ‘열혈강호전2’를 통한 로열티 수익도 기대된다.


또 인기 온라인게임 ‘나이트 온라인’, ‘영웅 온라인’ 등을 모바일게임으로 개발해, 북미와 유럽권, 중화권과 아시아권 등 게임별 인기 있는 지역을 거점으로 글로벌 서비스를 실시할 예정이다.


이와함께 메카닉 대전 액션 VR(가상현실)게임 ‘프로젝트 X’를 오는 5월 개발 완료하고, 상용화 준비를 거쳐 글로벌 플랫폼 스팀을 통해 하반기 상용화 서비스에 나설 계획이다.


권이형 엠게임 대표는 “2018년 엠게임은 글로벌과 IP를 화두로, 보유 중인 인기 온라인게임 IP를 기반으로 다양한 플랫폼을 통해 국내 및 글로벌 시장을 공략해 매출 확대를 이룰 것이다”라며 “주력인 게임 사업 외에도 기업의 장기적인 성장을 위한 성공 가능성 높은 신사업 진출 모색도 지속할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첫블로그

잘부탁드려욧ㅇ

카지노사이트

카지노사이트 바로가기 www.wacasinosite.com/home 그러던 와중 김정은이 미국의 태도를 지켜보겠다”(15일)는 유화 제스처로 꼬리를 내리자 이에 트럼프가 이튿날 현명한 결정을 내렸다”고 예스카지노 가 화답하면서 긴장은 잠시 소강상태...